검색
김주화 검사의 채식사랑

[김주화 검사의 채식사랑] 맛있는 지방

김주화 부산동부지청 검사

오늘날 심장마비는 중요한 사망 원인 중 하나이다. 심장마비는 예고없이 갑작스레 닥치지만 우연히 발생하는 것은 아니라고 한다. 흔히 심장마비의 발병은 끓는 물에 비유된다. 물을 가열해도 끓는점에 이르기 전까지는 겉으로 변화를 알 수 없다. 그러나 100℃에 이르면 물 표면에 거품이 일면서 눈에 띄는 변화가 발생한다.

심장마비의 원인은 동맥경화인데, 혈관 내벽에 지방을 비롯한 끈적끈적한 점착물들이 점착되는 과정이다. 혈액이 흐르는 통로는 점착물로 점점 좁아지다가 일정 수준에 도달하면 갑작스레 관상동맥이 경색되며 심장마비가 발생한다. 비슷한 과정이 뇌에서 발생하면 뇌졸중이 된다.

널리 알려진 사실이듯 지방과 콜레스테롤을 많이 섭취하는 식습관은 이러한 질병의 원인이 된다. 그러나 흥미롭게도 육식동물에게는 지방이나 콜레스테롤의 섭취가 큰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한다. 콜레스테롤 처리 능력이 발달되어 있어 아무리 많은 고기를 섭취하더라도 콜레스테롤의 수치가 증가하거나 고혈압이나 동맥경화와 같은 질병을 일으킬 염려가 없다는 것이다.

이와는 달리 채식 동물을 포함한 사람은 육류를 지속적으로 섭취하면 포화지방과 콜레스테롤이 혈관 벽에 쌓이게 된다. 많은 연구 결과 심장질환으로 인한 사망률은 이러한 포화지방과 콜레스테롤의 섭취량에 정비례하며, 유전적 차이는 별다른 영향이 없다고 한다.

곡식의 주성분인 탄수화물 소화효소 아밀라아제가 육식동물의 침에 없지만, 사람과 채식 동물에게 있는 것과는 매우 대조적이다.

사람이 섭취하는 대부분의 포화지방은 육류를 통해 섭취된다. 코코넛과 야자유 같은 식물성 포화지방도 있긴 하지만 대부분의 식물성 지방은 불포화 지방이기 때문이다. 또 콜레스테롤의 경우는 어떤 식물성 식품에서도 발견되지 않으며 모두 육류, 어류, 유제품과 계란에서 나온다. 그러나 고기에 촘촘히 박혀있는 지방은 오히려 훌륭한 맛을 낸다는 이유로 인기를 누린다. 게다가 인류는 지방질이 많은 고기를 얻고자 잉여 곡물로 사료를 만들어 가축에게 먹이고, 집단 감금시키면서 운동량을 최소화시키는 노력을 기울인다.

이는 오늘날 공장식 축산업의 전형적인 모습이다. 식당이나 식료품점에서 깔끔하게 포장되어 판매되는 고기는 사실 잔인하고 참혹한 과정을 거쳐 그 자리에 오는 것이다.

만물의 영장인 인간에게 입맛은 얼마나 중요한 것일까. 자신의 건강과 다른 생명의 고통을 대가로 치를 만큼 과연 중요한가. 육류 섭취로 인해 갖가지 질병을 겪을 사람들도 고통스럽겠지만 동물 역시 그런 고기를 제공하기 위해 고통을 겪는다. 한낱 가축이라고 해서 과연 고통을 모르겠는가. 오히려 동물들은 평생 비좁은 공장에 갇혀 잔혹한 삶을 살기에, 그리고 그들 스스로는 자신의 삶에 대해 아무 것도 할 수가 없기에 더욱 고통스럽지 않겠는가.
미국변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