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로펌

법무법인 세움, '세움 택스' 설립

 

 

182040.jpg

 

법무법인 세움(대표변호사 정호석)은 28일 '세움 택스(SEUM Tax)'를 설립했다고 밝혔다.

 
세움 택스는 스타트업을 포함한 IT기업을 위해 세무서비스를 제공하는 세무사무소다. 세움에서 가상자산 과세 업무를 담당한 김지호 세무사와 새로 영입된 김란 세무사를 주축으로 운영된다.

주 업무 분야는 장부기장, 세무신고를 비롯한 가상자산 세무 자문 및 컨설팅, 조세 쟁송 등이다. 주요 고객층인 스타트업 및 IT기업에 필요한 세무 자문을 제공할 예정이다.

 
정 대표변호사는 "세움이 자문한 기업들이 자주 부딪쳤던 세무 이슈를 이해하는 세무사들과 세움 택스를 세울 수 있게 되어 영광"이라며 "앞으로 법률, 특허, 세무를 모두 제공하는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Next

카테고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