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지방변호사회

서울변회, '2021 예비법률가 공익·인권 프로그램' 성료

한국리걸클리닉협의회·서울대 로스쿨 공익법률센터 공동 주최

미국변호사

172336.jpg

 

서울지방변호사회(회장 김정욱)가 한국리걸클리닉협의회(회장 이해완), 서울대 로스쿨 공익법률센터(센터장 전원열)와 함께 진행한 '2021 예비법률가 공익·인권 프로그램'이 마무리됐다. 이번 프로그램은 지난 9일부터 20일까지 2주간 진행됐다.


지난해에 이어 2회째 진행된 프로그램은 로스쿨생들에게 공익·인권 단체의 생생한 현장 목소리를 경함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향후 진로 모색에 도움을 주고자 마련됐다.

 

이번 프로그램에는 △공익로펌 △사회복지 △여성·청소년 △과거사 △노동 △이주민·외국인 △장애 △정보인권 △환경 △시민사회 △국제연대 등 11개 분야의 19개 협력기관 참여했으며, 전국 25개 로스쿨에서 총 55명의 학생이 수료했다.

 

서울변회 관계자는 "프로그램에 참가한 로스쿨 학생들의 진로 결정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각자 영역에서 다양한 방식으로 공익·인권 분야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