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지방변호사회

경기변회·안양소년원, '보호소년 사회정착' 상호지원 업무협약

'징검다리 장학생' 5명에 장학증서·장학금도 전달

리걸에듀

170528.jpg

 

경기중앙지방변호사회(회장 윤영선)와 정심여자중고등학교(안양소년원)는 1일 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안양소년원에서 '청소년의 올바른 성장을 위한 상호 지원 업무협약'을 맺었다.

 

협약은 보호소년의 안정적인 사회정착을 지원하고 이들의 건전한 성장을 돕기 위해 양 기관이 유기적으로 협력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법교육을 비롯한 각종 교육활동 지원 △장학금 지원 △방문 초청 및 각종 문화행사 교류 △필요한 정보와 자원의 상호 교환 등에 협력할 예정이다.

 

협약식 후 변호사회는 '2021년 상반기 경기중앙변호사회 징검다리 장학'에 선정된 5명의 학생들에게 장학증서 및 장학금을 전달했다. 


경기변회 관계자는 "가족과 사회로부터 소외된 채 살아가고 있는 소년원생들에게 따뜻한 격려가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지원 사업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