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국회,법제처,감사원

공군, '인권나래센터' 개소

미국변호사

167059.jpg

 

공군(참모총장 이성용)은 5일 충남 계룡시 공군본부 법무실에서 공군인권나래센터 개소식을 열었다. 센터는 전문적인 인권 업무를 추진하고 공군 내 인권 친화적인 병영문화 정착에 기여하기 위해 기존 법무실 인권과를 확대해 개편한 것이다.

 

센터는 기존 인권정책·교육·상담·구제 기능을 '인권정책·교육팀'과 '인권침해구제팀'으로 분리했다. 법무관, 법무부사관, 인권상담 군무원 등 전문 인력도 기존 8명에서 13명으로 대폭 보강했다. 

 

특히 인권침해구제팀에는 인권조사·상담담당 조직이 신설돼 적극적이고 선제적인 인권침해 대응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인권침해구제팀은 또 신고 접수 시 신속하게 조사·구제활동을 하고, 인권침해 예방을 위해 다양한 계층에 대한 상담활동과 인권실태조사를 맡는다.

 

인권정책·교육팀은 인권과 관련된 정책을 수립하고, 장병들의 인권 감수성을 높이기 위한 계급·신분별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한다. 

 

이성용 공군참모총장은 이날 개소식에서 "인권 존중은 시대가 요구하는 헌법적 가치"라며 "공군 인권나래센터가 공군인들의 기본권을 보장하고, 인권 친화적인 병영문화 조성에 기여하며 명칭에 부합하는 부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센터는 공군 장병들이 시간과 장소에 상관없이 언제든지 인권상담을 받을 수 있도록 전화 상담(군전화 920-0117, 일반 전화 042-552-0117)과 온라인 상담(군인권지키미:http://hrkeeper.mnd.go.kr, 인트라넷 http://hrkeeper.mnd.mil) 창구도 운영하고 있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