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지방법원, 가정법원, 행정법원

'SAT 시험지 유출 혐의' 고등학교 교사 구속

미국변호사

미국 수학능력적성검사(SAT) 시험지를 유출한 혐의를 받고 있는 고등학교 교사가 구속됐다.

 

서울중앙지법 원정숙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27일 업무방해 혐의로 A씨에 대해 청구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A씨는 경기도 용인의 한 고등학교 교사로 근무하며 지난 2017년부터 3년간 미국에서 이 학교로 배송된 SAT 시험지가 든 상자를 뜯어 사진을 찍은 뒤 입시 브로커에게 유출한 혐의를 받는다. 입시 브로커에게 유출된 시험지는 학부모 수십명에게 전달된 것으로 알려졌다.

 

원 부장판사는 "A씨의 행위는 피해자의 업무를 방해함과 동시에 공정한 시험에 대한 수험생의 신뢰와 국제사회에서의 한국에 대한 신뢰를 크게 훼손하는 결과를 가져와 사안이 매우 중하다"며 "A씨의 국적, 직업 및 가족관계에 비춰 해외로 도망할 염려도 있는 점, 해외대학 입시 관련 업무를 하고 있어 재범할 위험성도 있어 보이는 점 등을 고려할 때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이 인정된다"고 영장 발부 사유를 설명했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