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로펌

모교 사랑에 빠진 법무법인 백송 대표 박윤해 변호사

리걸에듀

165221.jpg

 

박윤해 대표(사법연수원 22기·전 대구지검장)은 남다른 모교사랑에 빠져있다. 지난 8월 11일 모교인 김천고등학교 송설당 교육재단(이사장 송석환)에 1억원을 기부하기로 약정하고 1,500만원을 추가 납부하는 한편, 지난 8일에는 법학석사와 법학박사 학위를 취득한 숭실대학교에도 1,000만원의 발전기금을 전달했다고 전했다.

이웃이 어려울 때 앞장서 돕기에 나서는 등 박 대표는 지난번 대구·경북지역에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자 재야법조에서는 선두로 법무법인 백송 이름으로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와 경북지사를 통해 500만원씩 1,000만원을 기탁하면서 다른 재야법조단체에서도 기탁 릴레이 붐이 일기도 했다.

박 대표변호사는 공직에 몸담고 있을 때부터 모교인 김천고교의 후배양성을 위해 꾸준한 장학기금을 지원한 것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이다.

박 대표는 검사시절 2,000만원을 기부하고 대구지검장을 마치고 변호사개업 직후인 지난해에도 2,000만원을 기부하는 등 현재까지 총 50,869,960원을 기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같은 모교출신인 법무법인 백송의 안희준(사법연수원 30기·전 부장검사) 대표도 기부행사에 동참하고 16,230,000원을 기부하여 모교 사랑과 발전에 힘을 함께하고 있다고 전했다.

특히 박윤해 대표와 안희준 대표는 김천고등학교의 각별한 선후배 검사로 재직해 오던 중 지난해 정든 검찰을 떠난 안 변호사는 박 대표의 권유로 법무법인 백송에 공동대표로 취임하고 각자 전문분야에서 질 높은 대국민 법률서비스를 위해 함께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송 이사장은 소중한 뜻을 담아 기탁해준 장학금은 후배양성과 학교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학교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하고 지속적으로 장학금을 기부해준 박윤해, 안희준변호사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1652221_1.jpg
종합법무관리솔루션

관련 법조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