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대한변호사협회

변호사·법무사 단체장,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 기부

161584.jpg

 

변호사·법무사 업계 수장들이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을 전액 기부하기로 했다. 


15일 법조계에 따르면, 이찬희(사진 왼쪽) 대한변호사협회장과 최영승(사진 오른쪽)대한법무사협회장은 긴급재난지원금을 받는 대신 정부에 각각 기부 신청하기로 했다. 4인 가족으로 두 협회장의 기부액은 100만원씩이다. 


이 협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에 더불어 국가 재정 고갈도 우려되는 상황"이라며 "더 어려운 사람들을 위해 더 집중적으로 쓰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 협회장은 "기부금이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에 처한 사람들을 위해 국가차원에서 보다 요긴하게 쓰이기를 바란다"며 "회원들의 자발적 기부도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했다.

미국변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