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지방법원, 가정법원, 행정법원

서울시 "신천지·이만희, 코로나 방역 방해"… 2억원대 손해배상소송

리걸에듀

서울시가 코로나19 확산 책임을 묻기 위해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을 상대로 2억원대 소송을 제기했다.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시는 23일 신천지와 이만희 신천지 총회장을 상대로 2억100원 상당의 손해를 배상하라며 서울중앙지법에 손해배상청구소송을 제기했다. 재판부는 아직 배당되지 않았다.

 

서울시는 신천지로 인해 코로나19 확산 저지가 어려워지고, 이로 인해 방역비용이 늘어났다고 판단해 소송을 제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