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대법원, 법원행정처

대법원 표석에 스프레이 낙서 60대 여성 검거

대법원 정문 표석에 빨간색 스프레이를 뿌린 6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법조계에 따르면 60대 여성 A씨가 26일 오전 7시경 서울 서초동 대법원 정문에 있는 '대법원' 대리석 표석에 빨간 스프레이를 뿌리다 청사 보안요원에 붙잡혔다. 

 

A씨는 곧바로 경찰에 넘겨져 재물손괴 혐의로 조사를 받고 있다. 

 

A씨는 최근 대법원 정문에 계란을 던지는 등 난동을 부려 조사를 받은 전력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술에 취한 상태는 아니지만 동기에 대해 횡설수설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재물손괴 등 혐의로 A씨를 입건해 자세한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대법원은 A씨가 붙잡힌 후 대리석 표석에 뿌려진 낙서를 지웠다.

리걸에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