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고등검찰청

박정식 서울고검장도 사의 표명

154332.jpg

 

박정식(58·사법연수원 20기) 서울고검장이 8일 사의를 표명했다. 

 

청와대가 윤석열(59·23기) 서울중앙지검장을 검찰총장 후보자로 지명한 뒤 봉욱(54·19기) 대검찰청 차장, 송인택(56·21기) 울산지검장, 김호철(52·20기) 대구고검장에 이어 네번째 검찰 고위간부의 용퇴 결정이다. 

 

박 고검장은 이날 오전 검찰 내부통신망인 이프로스에 "탁월하고 사명감이 투철한 검찰가족들과 동고동락할 수 있었던 것을 무한한 영광과 보람으로 생각한다"며 "조직을 떠나더라도 우리 검찰이 현재의 어려운 과제들을 슬기롭게 극복하여 국민을 위한 검찰로 더욱 발전하고 성장하기를 바라면서 많은 응원을 하겠다"는 사직의 글을 남겼다.

 

대구 출신인 박 고검장은 경북고와 서울대 법대를 졸업했다. 1988년 제30회 사법시험에 합격해 1991년 서울지검 남부지청에서 검사 생활을 시작했다. 대검찰청 중수2과장,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장, 서울중앙지검 3차장, 대검 반부패부장 등을 지내며 특수통으로 이름을 날렸다. 

미국변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