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지방변호사회

경기중앙변회, '지재권 소송' 실무 특강

153986.jpg

 

경기중앙지방변호사회(회장 이정호)는 18일 수원시 하동에 있는 변호사회관 대강당에서 회원 50여명을 대상으로 '지재권소송 실무 특강'을 실시했다.

지식재산권법학회 주관으로 열린 특강 행사는 변호사들의 전문성과 업무능력 향상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서울중앙지법 박태일(46·사법연수원 28기) 부장판사가 '지재소송 개요 및 상표권 침해소송의 구조'를 주제로 3시간가량 강의했다.

지재권 소송 실무 특강은 시리즈로 기획돼 앞으로 3주간 매주 화요일에 열린다. 25일과 다음달 9일에는 수원지법 박병민(42·37기) 판사가 '상표의 등록요건'과 '상표권의 효력 및 제한'을, 다음달 2일에는 서울고법 구민승(44·31기) 판사가 '상표와 상품의 동일 유사'를 주제로 강의할 예정이다.

경기변회 관계자는 "새 변호사회관에 많은 인원을 수용할 수 있는 넓은 대강당이 있어 앞으로도 회원들을 위한 강의 프로그램을 만들 예정"이라고 말했다.
리걸에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