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법무부

법무부, '2019년 전국 보호기관장 회의' 개최

111.jpg

 

법무부(장관 박상기)는 14일 충북 진천 법무연수원에서 '2019년 전국 보호기관장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지난해 4월 법무부 탈검찰화의 일환으로 범죄예방정책국장에 일반직 공무원이 취임한 후 처음 개최됐으며, 93개 보호기관의 기관장이 참석했다. 

 

회의에서는 '정신질환범죄 대응역량 강화', '전자발찌 부착자의 강력범죄 억제' 등 범죄예방 정책의 주요현안에 대한 토론이 진행됐다. 

 

김오수 차관은 "최근 잇달아 발생한 강력범죄로 국민 불안이 증대하고 있는 상황을 심각하게 인식하고, 보호기관의 본질적 역할인 재범방지를 위해 기관의 모든 역량을 집중해 달라"고 당부했다.

미국변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