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헌법재판소, 군사법원

김헌정 헌재 사무처장 13일 퇴임

박종문 신임 사무처장은 14일 취임 예정

헌법재판소(소장 유남석)는 13일 오전 11시 서울 종로구 헌재 청사 대강당에서 김헌정(61·사법연수원 16기) 사무처장 퇴임식을 갖는다. 김 처장은 2014년 1월 헌재 사무차장으로 헌법재판소 근무를 시작해 2017년 11월 사무처장에 취임, 5년 5개월간 헌재 행정업무를 맡았다.

 

김 처장은 재임 중 통합진보당 해산과 대통령 탄핵, 양심적 병역거부, 낙태죄 등 국민적 관심이 집중된 대형 사건들이 차질 없이 결정될 수 있도록 심판 업무를 지원했다. 또 지난해 열린 헌재 창립 30주년 기념행사에서 그간 성과를 재조명하고 향후 발전방안을 제시하기도 했다.

 

그는 세계헌법재판회의 제3차 총회를 비롯한 수차례의 국제대회를 성공적으로 이끌어냈으며, AACC(아시아헌법재판소연합) 상설 연구사무국 유치, 전자헌법재판시스템 국제협력 사업 등 국제사회에서 대한민국 헌법재판소의 위상을 크게 높였다는 평가를 받는다.

 

한편 후임 사무처장인 박종문(60·16기) 아름다운재단 이사장은 14일 오전 10시 헌재 대강당에서 취임식을 가질 예정이다.

리걸에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