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법무부

"수용자 미성년 자녀에 대한 효과적인 지원체계 구축"

법무부, 2019년 전국 교정기관장 회의

153166.jpg

 

법무부(장관 박상기)는 20일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에서 전국교정기관장 회의를 개최했다. 

 

'새로운 변화와 도전'이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회의는 전국 57개 교정기관장이 참석해 교정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박 장관은 "새로운 시대변화에 부응하는 인간 존중의 수용처우와 내실있는 정책 운용을 통해 교정의 기능을 강화하고, 이를 통해 국민으로부터 신뢰와 지지를 받고 수형자에게는 새 삶의 희망을 주는 교정행정을 실현해 나가자"고 말했다. 

 

최강주 교정본부장 주재로 열린 오후 회의에서는 범죄의 대물림 방지를 위한 '수용자 미성년 자녀에 대한 효과적인 지원체계 구축 방안' 등에 대해 토의했다. 

미국변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