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무·검찰

마지막 사법시험 2차 합격자 55명 발표

글자크기 크게 작게

779.jpg


지난 54년간 법조인 배출의 등용문이었던 '사법시험'의 마지막 2차 시험 합격자가 발표됐다.


법무부는 11일 사법시험관리위원회를 열고 제59회 사법시험 2차시험 합격자 55명을 확정해 발표했다. 


이번 2차시험 총 응시자 수는 모두 186명으로 3.38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커트라인은 총점 413.21점으로, 평균점수로 환산하면 55.09점이다. 


올해는 1차시험이 실시되지 않아, 지난해 1, 2차 합격자들을 대상으로 2차 시험이 치러졌다.


합격자 중 여성은 45.45%(25명)로 지난해 36.7%(40명)보다 8.75%p 증가했다. 법학전공자 비율은 74.55%(41명)로 지난해 77.98%(85명)에 비해 3.43%p 감소했다.


합격자 명단 보기


3차 면접시험은 다음달 1~2일 경기도 고양시 사법연수원에서 치러진다. 최종합격자는 다음달 10일 발표될 예정이다.


헌법재판소는 지난해 사시 폐지를 규정한 현행 변호사시험법 부칙에 대해 합헌 결정을 내렸다. 이에 따라 국회가 사시 존치 법안을 별도로 마련하지 않은 한 1963년부터 시행된 사시는 예정대로 54년만인 올해를 마지막으로 폐지된다.

 
  • 카카오톡
  • 라인
  • 밴드
  • 구글플러스
  • URL복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