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판결기사 서울지방법원 2002고단4360,2002고단4365

비리법원직원에 징역 1년 선고

서울지법, 경매광고관련 4천6백여만원 받아

서울지법 형사8단독 이민영(李珉榮) 판사는 4일 신문광고대행업자들로부터 경매광고 리베이트 명목으로 뇌물을 받은 혐의로 구속기소된 서울가정법원 이모씨(45)에 대해 징역1년에 추징금 4천6백80만원을 선고했다(2002고단4360).

李 판사는 판결문에서 "이씨가 98년 7월부터 2000년 1월까지 서울지법 민사신청과 경매9계장으로 근무하면서 광고업자들로부터 총 15회에 걸쳐 4천6백80원을 받은 사실이 인정된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서울지법 형사15단독 오재성(吳在晟) 판사는 3일 같은 혐의로 구속기소된 의정부지원 송모씨(40)에 대해 징역10월에 집행유예 2년 및 추징금 2천3백80만원을 선고했다(2002고단4365).

吳 판사는 판결문에서 "송씨가 총 10회에 걸쳐 2천3백80만원을 받은 사실이 인정되지만 대가성이 그다지 크지 않고 뉘우치고 있는 점 등을 참작, 집행유예를 선고한다"고 밝혔다.

리걸에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