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법원 국제봉사단, 몽골 교육청과 '교류·협력' 업무협약

158964.jpg

법원 국제봉사단 '희망여행(공동대표 위광하, 정준호)'은 17일 몽골 투아이막 교육청(교육감 다와자우)과 인천시 학익소로에 있는 인천지법 청사에서 상호 교류·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투아이막 지역은 2014년 희망여행에서 지원한 보르노르 학교가 소재한 곳으로 100여개의 초·중·고등학교가 있다.

 

이날 협약을 통해 희망여행과 투아이막 교육청은 상호 긴밀한 협력 체제를 구축해 양국의 민간 교류 활동을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위 대표는 "이번 협약으로 희망여행은 몽골에서 더 안정적으로 학교 후원과 교류사업을 이어나가게 됐다"고 말했다. 

 

2014년 출범한 희망여행은 법원내 350여명의 회원이 가입해 활동하고 있다. 매년 7월과 10월에 각각 몽골과 베트남 오지에 있는 학교를 방문해 화장실 지어주기, 한글학교 사업 등 현장 봉사를 하고 있다.

미국변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