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광교 법조타운 시대 개막… 수원고검 개청식·청사 준공식

이금로 고검장 "안전한 경기남부지역 만들것"

152781.jpg

 

수원고검(고검장 이금로)은 3일 수원시 영통구에 있는 수원검찰청사에서 '수원고검 개청식 및 수원검찰청사 준공식'을 개최했다. 

 

박상기 법무부장관, 구윤철 기획재정부 제2차관, 이찬열 의원, 원유철 의원 등 내외빈 5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박 장관은 기념사에서 "새로운 청사와 고검 창설로 광교 법조타운 시대를 맞았다"며 "수원고검은 관할 인구로는 우리나라에서 서울고검 다음으로 가는 큰 규모인만큼 더욱 무거운 책임감을 가지고 힘을 모아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152781_1.jpg

 

이 고검장은 "이제 신청사에서 자리잡고 업무를 개시함으로서 본격적인 광교 법조타운 시대의 개막을 알리게 됐다"며 "원칙과 정도에 따른 수사, 공정하고 투명한 사건처리를 통해 안전한 경기남부 지역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수원고검은 1992년 대전고검이 개청한 이래로 27년만에 문을 여는 고등검찰청으로 경기남부지역 19개 시·군과 840만명의 인구를 관할하게 된다. 

 

새 청사는 연면적 2만640평 규모에 지하2층, 지상 20층으로 설립됐으며 수원지검이 4~15층을, 수원고검이 16~19층을 사용한다. 1~3층에는 종합민원실과 구내식당, 대강당이 완비돼 있다. 

리걸에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