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서울중앙법무사회, 중재제도 활성화 동참

152431.jpg

 

서울중앙지방법무사회(회장 김종현)와 대한상사중재원(원장 이호원)은 17일 서울 삼성동 대한상사중재원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중재제도 및 사법서비스 발전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협약에 따라 서울중앙회는 소속 법무사들이 각종 업무를 할 때 계약서에 중재 조항을 삽입하도록 적극 권장하기로 했다. 중재원은 법무사의 중재인 활동 참여 기회를 확대하기로 했다. 양 기관은 상호 홍보활동 및 교육활동도 강화할 방침이다. 

 

김 회장은 "중재원과 교류·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연구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구체적인 사항들을 협의해 나가겠다"며 "사법제도와 사법서비스 발전에 함께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리걸에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