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률신문

지방변호사회

메뉴
검색
지방변호사회

서울변회 "이태원 참사 희생자 애도… 2차 피해 등 법률지원"

125.jpg

 

서울지방변호사회(회장 김정욱)는 31일 성명을 내고 지난 29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에서 발생한 압사 사고 희생자와 유족들에게 애도를 표했다.


서울변회는 "이태원에서 발생한 사고의 희생자들에게 깊은 애도를 표하고 유가족들께도 진심 어린 위로를 전한다"며 "부상자들의 조속한 쾌유 역시 기원하며, 조속히 이번 사고가 수습되고 피해자들에 대한 구제 조치가 이루어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참사는 누구도 예기치 못한 우연이 겹쳐 발생한 안타까운 사고이고, 피해자들에게는 어떠한 책임도 없다. 그럼에도 각종 개인방송 및 SNS 등의 매체를 통하여 무책임한 유언비어들이 발생되고 있는 현실에 경각심을 표한다"며 "지금은 그 무엇보다도 피해자들에 대한 애도와 유가족들에 대한 국민적 위로가 우선시되어야 할 때이며, 큰 충격과 슬픔에 빠져 계실 유가족들에 대한 충분한 심적·물적 지원 및 보호도 절실하다"고 했다.


그러면서 "우리 회는 이번 사고와 관련된 유언비어 유포, 명예훼손, 모욕 등으로 인한 2차 피해에 대한 법률지원에 적극적으로 힘쓸 것"이라며 "각종 안전사고 방지 및 피해구제를 위한 입법참여 활동에 앞장설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