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동정뉴스

광주지방변호사회 봉사단, '즐거운 집' 후원금 전달

장애인 재활·자립 지원… 이주민 영유아 돌봄 시설도 후원

 

 

182125.jpg

 

광주지방변호사회(회장 진용태) 봉사단(단장 송지현)은 지난달 29일 광주 각화동에 있는 장애인 재활·자립 지원시설 즐거운집(원장 이금효)을 방문해 후원금 120만 원을 전달했다.


이날 후원금 전달에는 진용태 회장과 변호사 봉사단 이건영·송길용 부단장, 백동근·이은실 간사가 참석했다.


한편 광주변호사회 봉사단은 지난달 26일 '이주민영유아돌봄센터'에 100만 원을 후원하기도 했다. 연말까지 연탄 및 김장 나눔 등 지속적으로 봉사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진 회장은 "앞으로도 광주변호사회 봉사단을 중심으로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이웃들을 찾아 작은 정성이나마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