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말말말

[말말말] "'선을 넘었다, 대한민국에서 이 정도는 안된다'고 멈출 수 있는 곳은 헌법재판소 뿐입니다."

"'선을 넘었다, 대한민국에서 이 정도는 안된다'고 멈출 수 있는 곳은 헌법재판소 뿐입니다."

- 한동훈 법무부 장관
이 27일 헌법재판소에서 열린 검수완박법 관련 권한쟁의심판 공개변론 모두진술에서 "이 입법은 잘못된 의도로 잘못된 절차를 통해 잘못된 내용으로 국민에게 피해주는 것으로서 위헌"이라고 강조하며.

카테고리 인기기사

한 주간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