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국회,법제처,감사원

국민의힘 혁신위 공식 출범…2년 뒤 총선 대비

미국변호사

175835.jpg

 

국민의힘 혁신위원회가 공식 출범했다.

 
23일 국민의힘 최고위원회는 혁신위의 출범을 만장일치로 승인했다. 혁신위는 최재형 혁신위원장을 포함해 모두 15명으로 구성됐다. 최고위원 7명이 각각 1명의 혁신위원을, 혁신위원장이 나머지 7명 인선을 추천했다. 혁신위는 당내 전반적인 개혁을 맡는다.


혁신위 부위원장은 3선 중진 의원이자 새누리당 보수혁신특위 위원이었던 조해진 의원이다. 최 위원장은 인선에 대해 “당내 사정을 잘 알고, 당 개혁 가치를 알고 있으며 다양한 시각으로 당을 바라볼 수 있는 분으로 구성했다”고 밝혔다.

 
최 위원장이 추천한 혁신위원은 ▲3선(選)인 조해진 의원(1963년생) ▲초선인 노용호 의원(1971년생) ▲자유한국당 혁신위원회 대변인 출신 이옥남 시장경제와민주주의연구소 소장(1973년생) ▲경제정의실천연합(경실련) 정치개혁위원회 위원인 정회옥 명지대 정치외교학과 교수(1976년생) ▲대한변호사협회 인권위원인 채명성 변호사(1978년생) ▲국민의당 최고위원 출신 구혁모 화성시의회 의원(1983년생) ▲곽향기 서울시의원(1984년생) 등 7명이다.

 
최고위원이 추천한 혁신위원은 ▲한무경 의원(1958년생) ▲김미애 의원(1969년생) ▲서정숙 의원(1953년생) ▲김종혁 전 중앙일보 편집국장(1962년생) ▲이건규 전 서귀포호텔 사장(1961년생) ▲천하람 전남 순천갑 당협위원장(1986년생) ▲김민수 경기성남 분당을 당협위원장(1978년생) 등이다.

 
최 위원장은 “우리당은 지난 대통령선거,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및 지방선거에서 승리를 거뒀으나 이에 안주하지 않고 다가올 내후년 총선을 대비해 당 혁신과 개혁을 가속화할 것을 천명한 바 있다”며 “이 같은 의지를 실행하는 특별기구인 혁신위원회를 구성하고 본 의원을 혁신위원장으로 의결, 임명받았다”고 설명했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