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로펌

태평양·동천, 난민·이주외국인·장애인·탈북민 학생들에게 장학금

리걸에듀

179638.jpg

 

재단법인 동천(이사장 강용현)은 난민, 이주외국인, 다문화가정, 장애인, 탈북민 가정의 제13기 장학생 40명과 '고(故) 황보영 변호사' 장학생 1명을 선발했다고 20일 밝혔다.


동천은 2010년부터 매년 태평양 임직원들과 후원금을 모아 장학생을 선발하고 1년간 월 20만원의 장학금을 지원해왔다. 법적 도움이 필요한 장학생에게는 법률지원도 함께 제공했다.


지난 13년간 태평양과 동천이 후원한 장학생은 439명이다. 올해까지 전달될 장학금의 총액은 12억1600여만원에 이른다. 올해는 공익활동에 열정이 있는 로스쿨생 1명을 제6기 고 황보영 변호사 장학생으로 선발해 등록금 전액을 지원한다.


태평양과 동천은 코로나19 상황 등을 고려해 장학증서 수여식을 개최하지 않고, 장학생을 추천한 단체를 통해 장학증서와 소정의 선물을 전달했다.

 
동천 관계자는 "13년간 꾸준히 후원에 참여해 준 태평양 임직원들과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을 발굴하고 지원해온 현장의 단체 관계자분들께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태평양과 동천은 앞으로도 매년 장학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

기자가 쓴 다른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