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동정뉴스

김민정 법무법인 휘명 변호사, '대중문화 이슈로 답하다' 출간

법률가와 문화평론가 시선으로 살펴본 최근 대중문화 이슈

미국변호사

179464.jpg

김민정(40·변호사시험 4회) 법무법인 휘명 변호사는 이현민 대중문화평론가와 함께 최근 '대중문화 이슈로 답하다(북코리아 펴냄)'를 출간했다.

 

책은 최근 발생한 대중문화 속 다양한 이슈들을 문화평론가와 법률가의 시선으로 살펴본다. △넷플릭스 등 OTT(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시장의 성장과 규제 △메타버스 속 문화예술 △NFT(대체 불가능한 토큰) 미술 작품 거래 △음원 사재기 △유튜버 뒷광고 △오디션 프로그램 투표 조작 등 대중문화 최근 이슈들에 대한 사회적·미학적 의미를 비평하고 관련 법적 쟁점을 풀어낸다.

  

책을 쓴 김 변호사는 예원학교, 서울예고, 서울대 음대를 졸업하고 베를린 국립예술대학에서 피아노를 전공했다. 독일 유학 후 귀국해 서강대 로스쿨에서 법을 공부해 변호사 자격을 취득했다.

 
그는 문화예술, 저작권, 콘텐츠 관련 소송 및 자문과 함께 예술인들을 위한 강의, 기고, 연구 활동에 매진하고 있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 법률 고문, 한국저작권위원회 감정인 및 저작권 강사, 국립정동극장 이사를 맡고 있다.


이현민 평론가는 중국 북경대 미학과, 고려대 문화콘텐츠 전공 석사 졸업 후 같은 대학원에서 '한국 TV 드라마의 이류연애담 모티프의 변용 양상 연구'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한국콘텐츠진흥원·한국문화관광연구원의 정책연구원, 방송통신심의위원회 특별위원, 채널A '시청자마당' 대중문화평론 전문패널로 활동했고, 현재 로앤컬처 대표다. 경희대 응용예술학과에서 강의했고 추계예술대 문화예술경영대학원에서 강의한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

관련 법조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