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법조계 커뮤니티

한화토탈에너지스 “생활 속 탄소줄이기로 지구 환경 보호해요”

임직원 참여 ‘슬기로운 탄소중립 실천생활’ 캠페인 통해
탄소저감 활동 및 사막화 방지 숲 조성 기부금 1천만원 전달
탄소 줄이기 중요성 알리고 환경보호 앞장서는 사회공헌 실천

미국변호사

178885.jpg

 

한화토탈에너지스 임직원들이 생활 속 탄소줄이기를 실천하며 지구 환경을 보호하는 사회공헌활동에 나섰다.

한화토탈에너지스는 18일 국제 환경보호 단체인 사단법인 푸른아시아에 사막화 방지 숲 조성을 위한 기부금 1천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숲 조성 기부금은 한화토탈에너지스 임직원들이 탄소중립 캠페인을 통해 모은 포인트로 마련됐다. ‘슬기로운 탄소중립 실천생활’이란 이름으로 진행된 이번 캠페인은 환경부, 교육부가 출시하고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가 운영하는 탄소중립 교육용 앱 ‘기후행동 1.5℃’로 진행됐다.

직원들은 ‘기후행동 1.5℃’ 앱을 스마트폰에 설치해 ‘종이컵 없이 하루 생활하기’, ‘종이없는 회의하기’ 등과 같은 미션을 수행하고 ‘기후행동 퀴즈’를 풀면서 탄소중립을 실천하고 숲 조성에 쓰일 포인트를 적립했다.

특히 직원뿐만 아니라 가족도 참여할 수 있는 캠페인으로 운영하며 아이들에게 생활 속 탄소 줄이기의 중요성을 알리는 환경교육의 효과도 얻었다.

이번 캠페인에 참여한 한화토탈에너지스 박민희 대리는 “생활 속에서 손쉽게 실천할 수 있는 탄소저감활동이 생각보다 많아서 재미있게 참여할 수 있었다”며 “캠페인 후에도 탄소를 줄이는 생활습관을 가질 것”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탄소저감 캠페인을 통해 사단법인 푸른아시아 측에 전달한 기부금은 기후변화로 사막화가 진행되고 있는 몽골 등의 지역에 나무를 심고 생태계를 복원하며 지역주민들의 자립을 돕는데 활용될 예정이다.

한화토탈에너지스는 지난해부터 직원들이 참여하는 탄소줄이기 캠페인으로 마련된 기부금으로 숲 조성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해에는 코로나 블루 해소를 돕고 환경 보호에도 기여하는 비대면 걷기 운동회를 실시해 직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한화토탈에너지스 사회공헌 담당자는 “지난해부터 진행해온 탄소줄이기 사회공헌활동은 캠페인에 참여해 지구 환경을 살리는데 기여할 수 있다는 취지에 직원과 가족의 호응이 매우 높다”며 “앞으로도 회사의 ESG 경영에 부합하는 다양한 환경보호활동들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