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로펌

태평양·동천, '동물이 행복한 숲 만들기' 봉사

리걸에듀

178835.jpg

 

법무법인 태평양(대표변호사 서동우)재단법인 동천(이사장 강용현) 임직원 110여명은 17일 '제2회 동물이 행복한 숲 만들기' 봉사활동 캠페인을 진행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진행된 숲 만들기 봉사는 참여자가 통나무로 만든 화분인 '집씨통(집에서 씨앗 키우는 통나무)'에 도토리 씨앗을 심어 100일 이상 기른 후 사단법인 노을공원시민모임에 전달하는 행사다.

 
쓰레기 배출량을 최소화하는 '제로 웨이스트' 운동의 일환으로, 통나무 화분을 포함한 모든 포장재는 생분해가 가능한 자연 재료 및 재활용이 가능한 종이로만 구성됐다.


봉사활동 참여자가 키운 묘목은 상암동 노을공원 '나무자람터'에서 2년 정도 더 성장한 후 노을공원, 하늘공원 숲에 옮겨 심어질 예정이다. 태평양·동천 구성원들은 올 가을 노을공원에서 직접 나무를 심는 봉사활동도 진행할 계획이다.


동천 관계자는 "작년에는 가을에 집씨통을 배포했었는데, 올해는 따뜻한 봄에 숲 만들기 캠페인을 하게 돼 구성원들이 더 적극적으로 참여해 준 것 같다"며 "지난해보다 더 많은 참여자들이 싹을 틔우고 직접 나무심기에도 동참해 생태환경 회복에 기여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