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국회,법제처,감사원

인권위 설립 20주년 기념식… 최영미 가사노동자협 대표, '대한민국 인권상’

리걸에듀

174577_1.jpg

 

국가인권위원회(위원장 송두환)가 25일 서울 중구 명동성당 문화관에서 '국가인권위원회 설립 20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인권위는 인권보호를 전담하는 독립적 국가기구로 2001년 11월 25일 탄생했다.

 
송 위원장은 이날 "지난 20년 간 인권위가 우리 사회의 변화와 발전을 이끌어낼 수 있었던 성취의 근원에는 수많은 분들의 열정과 헌신, 연대와 지지가 있었다”며 "앞으로도 인권을 최우선의 가치로 두고 외부와 소통하고 협력해 사회적 변화를 이끌어 내며 시대적 과제를 찾아내 앞장서서 감당하는 인권위가 되겠다"고 밝혔다.

 
인권위는 설립 이후 20년간 사회보호법 폐지, 국가보안법 폐지, 차별금지법 제정, 비정규직 보호 등 누적돼 있던 인권 과제들에 대해 권고와 의견표명을 했으며, 차별시정 활동으로 평등권에 대한 사회적 이해를 넓혀왔다.

 
또 경찰, 검찰, 구금보호시설의 인권침해를 개선했으며 군 인권, 학생 인권, 정보인권, 혐오차별 문제, 스포츠 인권 등 다양한 인권 과제에 적극적으로 대응했다.

 
국제 인권사회에서도 세계국가인권기구연합(GANHRI) 부의장, 아시아태평양 국가인권기구 포럼(APF) 의장 등을 맡아 세계 보편의 인권 증진에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해왔다.

 
또 이날 기념식에서는 최영미 사단법인 한국가사노동자협회 대표가 2021년 대한민국 인권상(국민훈장 동백장)을 수상했다. 최 대표는 한국 IMF 외환위기 직후 '여성 가장 돌봄일자리사업단'을 만들고 2006년 우리나라 최초의 가사노동자 실태조사 실시, 2010년 ‘돌봄노동자 법적보호를 위한 연대’ 활동, 2021년 '가사근로자법' 제정 활동을 하는 등 가사노동자의 인권 향상을 위해 노력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174577.jpg

종합법무관리솔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