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법무부

법무부,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 초청 청렴교육

리걸에듀

06.jpg

 

법무부(장관 박범계)는 10일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을 초청해 청렴교육을 실시했다(사진).


전 위원장은 이날 박 장관을 비롯한 고위공직자와 법무부 전 직원을 대상으로 내년 5월 19일부터 시행되는 '공직자의 이해충돌방지법'의 제정취지와 주요내용에 대해 특강을 진행했다.


강연은 당초 고위공직자 등 50여명을 대상으로 대면교육 방식으로 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참석 인원을 최소화하는 대신 온라인 중계를 통해 법무부 전 직원이 들을 수 있게 했다.

이날 강연에서 전 위원장은 공직자의 이해충돌방지법의 주요 내용을 소개하고, 공직사회의 청렴문화 정착을 위해 이해충돌방지 제도를 충분히 숙지하고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강연에 앞서 박 장관은 전 위원장과의 간담회를 갖고 "우리나라의 국제적 위상에 걸맞는 이해충돌방지 제도를 갖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법무부도 이해충돌방지 제도 정착에 각별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법무부 관계자는 "법무부는 권익위 주관 부패방지시책평가에서 2019년과 2020년 2년 연속 1등급으로 평가받았다"며 "국민의 기대에 더욱 부응할 수 있도록 소속 공무원의 청렴의식 확산 및 반부패 시책의 적극적인 추진하겠다"고 했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