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로펌

법무법인 화우, KAIST 정보보호대학원과 '공동연구·산학협력' 업무협약'

미국변호사

171305.jpg

 

법무법인 화우(대표변호사 정진수)는 지난 6일 카이스트(KAIST) 정보보호대학원(책임교수 이주영)과 '정보보호 공동 연구 및 산학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최근 4차 산업혁명이 가속화되고 있는 가운데 개인정보 유출 및 기업 중요자료 해킹 등 사이버 침해 사고가 급증하면서 정보보안 및 개인정보 보호와 관련된 법률문제 대응이 중요해지고 있다. 화우 기업자문그룹은 이런 변화에 선제적 대응안을 마련하고자 KAIST와 손잡고 '정보보안 및 개인정보보호 기술과 법 융합'에 대한 공동연구를 목표로 하는 업무협약을 마련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화우와 KAIST 정보보호대학원은 기업에서 실제적으로 필요한 모의해킹과 해킹사고 기술조사, 보안취약점, 정보보호 인증체계, 정보보안 컨설팅 등 정보보안 관련 법률 및 기술 분야에 대한 공동연구를 추진할 예정이다. 또 관련 교육 및 세미나와 콘퍼런스도 함께 진행한다.

 

화우 정보보호팀장을 맡고 있는 이광욱 변호사는 "세계 최고 수준의 사이버 보안을 교육하고 연구해 관련 산업을 선도하고 있는 KAIST 정보보호대학원과 협력관계를 맺게 돼 기쁘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최신 정보보호·보안 기술과 법률이 잘 융합된다면 관련 산업에 매우 긍정적인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주영 KAIST 정보보호대학원 책임교수는 "AI 산업 발전과 빅데이터 활용에 따르는 정보보호 관련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선 학술적 연구에 법과 제도가 뒷받침 돼야 한다"며 "이러한 관점에서 화우와의 업무 협력 의미는 크다"고 했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

카테고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