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지방법원, 가정법원, 행정법원

서울행정법원 부장판사 1명, 코로나19 확진

6월 24일 행정법원 법정 방문한 사건관계인·대리인 등 코로나19 검사 권유

미국변호사

1.jpg

 

서울행정법원 부장판사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행정법원 A부장판사는 5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그는 발열 증상 등이 나타나 이날 오전 9시께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같은 날 오후 7시경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파악됐다.

 

A부장판사는 지난달 24일 마스크를 착용한 상태로 마지막 재판을 진행했다. A부장판사가 소속된 재판부의 7월 재판은 모두 변경된다.

 

서울행정법원은 곧바로 방역을 실시하고 6일 역학조사를 진행한다.

 

서울행정법원 관계자는 "(A부장판사가 마지막으로 재판을 진행한) 6월 24일 서울행정법원 법정을 방문한 사건 당사자와 대리인, 방청인 등은 코로나19 검사를 받기를 권유한다"고 말했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