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국회,법제처,감사원

국민의힘, '軍 성범죄 진상규명 및 재발방지 특위' 구성

리걸에듀

국민의힘은 7일 공군 부사관 성추행 피해 사건과 관련해 '군 성범죄 진상규명 및 재발 방지 특별위원회'를 구성했다.

 

특위 위원은 법제사법위원회와 국방위원회, 여성가족위원회 소속 의원들을 주축으로 구성된다. 위원장에는 5선의 정진석 의원이 임명됐다.

 

김기현(62·사법연수원 15기) 당 대표 권한대행은 이날 공군 성추행 사건 피해자인 고(故) 이모 중사의 빈소를 찾아 조문한 후 유족들과 면담했다.

 

김 대행은 면담 직후 "국민의힘이 국회 차원에서 제안한 국정조사와 합동청문회와는 별도로 당 차원의 특위를 바로 구성해 즉시 활동을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특위는 이번 사건의 진상을 조사해 책임자를 처벌하고,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하는 것이 주요 활동 목적이다.

 

전주혜(55·21기) 국민의힘 원내대변인은 "오늘 면담자리에서 유족들께서는 피해자 국선변호인의 무성의와 피해자 인적사항 노출 문제, 제도적인 문제 등을 지적해 주셨고, 공군법무관실에 대한 압수수색도 필요하다는 의견을 주셨다"며 "이 부분도 반영해 세심히 살펴 군 성폭력 사건 재발 방지를 위한 근본적 문제 해결을 위해 꼼꼼하게 실태를 파악하고 대책을 마련할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