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법무부

'교정시설 신입 수용자 흉부 방사선 영상 원격판독' 업무협약

법무부·대한결핵협회 체결

미국변호사

170409.jpg

 

법무부(장관 박범계)와 대한결핵협회(사무총장 오양섭)가 교정시설 내 결핵 및 호흡기 감염병 예방을 위해 손을 잡았다.

 

법무부 교정본부(본부장 이영희)는 31일 경기도 과천시 정부과천청사 1동에서 신입 수용자를 대상으로 한 흉부 방사선 영상 원격판독 서비스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법무부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전국 교정시설 신입 수용자들의 호흡기 질환 등 감염병에 대한 신속한 대처가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서 법무부는 대한결핵협회 중앙영상판독센터로 영상을 전송하고, 그 결과를 신속하게 통보받을 수 있는 시스템을 내부 전산망(보라미시스템)에 개발·구축했다.

 

이영희 교정본부장은 "대한결핵협회와의 이번 업무협약으로 호흡기 감염병 수용자를 신속히 발견해 대처할 수 있는 시스템이 마련됐다"며 "교정시설 내 감염병의 유입 및 확산을 막을 수 있는 기반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법무부 관계자는 "이번 협약식을 계기로 흉부 방사선 원격 영상판독 뿐만 아니라 수용자 의료처우 향상 및 안정적 수용관리를 위해 폐렴·기흉·심장비대 판독 등으로 대한결핵협회와의 협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