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기타 단체

수원범죄피해자센터, 'n번방 사건' 등 범죄피해자에 1520만원 지원

미국변호사

168954.jpg

 

수원지역범죄피해자지원센터(이사장 이순국)는 29일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수원지검 2층에서 '2021년 제2차 범죄피해자 지원심의회'를 열었다.

 

이날 이 이사장을 비롯한 센터 위원들은 모두 11건의 범죄피해자 및 유가족에게 장례비와 병원비, 생계비 등으로 1520만원의 재정지원을 하기로 의결했다.

 

함께 지내던 조카에게 수차례 신체적 학대를 받고 사망한 피해자의 유가족에게는 장례비와 병원비를 지원하고, '방문심리치료 프로그램'을 연계하기로 했다.

 

또 'n번방 사건' 피해자에게는 생계비를 지원해 안정적인 사회복귀를 돕고, 친구들과 술을 마시다 폭행에 휘말려 사망에 이른 사건의 유가족에게 장례비와 병원비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 이사장은 "최근 아동학대 등 일어나서는 안될 강력범죄들이 연달아 발생해 사회적 분노가 커지고 있다"며 "센터는 이런 학대사건에 대해 피해자와 유가족에게 심리적·경제적으로 최선의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