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동정뉴스

법무법인 태림, 이승형 前 부장판사 영입

형사·행정분야 강화 나서… 서초·천안사무소도 개소

리걸에듀

166273.jpg

 

법무법인 태림(대표변호사 이승형·안대희)은 지난달 26일 청주지법, 수원지법 부장판사 출신의 이승형(53·사법연수원 27기·사진) 변호사를 대표변호사로 영입했다고 3일 밝혔다.

 

이 변호사는 제37회 사법시험에 합격하고 1998년 수원지법 판사로 임관해 청주지법, 수원지법 부장판사를 역임했다. 2017년 변호사로 개업해 기업법무와 형사·행정·노동 분야에서 활발히 활동해왔다.

 

태림은 같은 날 서초와 천안에 분사무소도 개소했다. 강남 본사무소의 각 분야 전문가들은 천안 사무소를 오가며 법률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안대희(39·41기) 태림 대표변호사는 "이 대표변호사는 폭넓은 전문지식, 풍부한 경험과 법리를 토대로 기업법무와 형사소송, 행정소송 등에서 의뢰인에게 명쾌한 해답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아울러 태림은 새로 개소한 서초·천안사무소를 통해 고객에게 양질의 법률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

관련 법조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