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창간 70주년 특집

[창간 70주년 특집] 연구생활의 동반자… 함께 미래 모색도

서울고법에 첫 재판연구원협의회 설립

리걸에듀
166059.jpg
지난 7월 처음 출범한 서울고법 재판연구원 협의회 위원들. 왼쪽부터 최보윤, 박소연, 김시정, 정예빈, 김태훈, 천재필, 박정현 연구원. 

 

지난 7월 서울고법에 사상 처음으로 재판연구원협의회가 설립됐다.

 

서울고법 소속 재판연구원 114명이 위원 8명을 직접 뽑고, 초대 회장으로 천재필(36·사법연수원 47기) 재판연구원을 선출했다. 

 

지난 23일 서초동 서울법원종합청사에서 만난 협의회 7명의 위원들은 바쁜 일상에도 마스크 너머로 웃음을 잃지않는 한편 재판연구원과 법조인으로서의 미래에 대해 진지한 목소리를 냈다.

 

협의회는 근무환경 개선, 업무능률 향상 및 고충처리 등 재판연구원의 권익보호를 위한 의견을 수렴하고 이를 법원장에게 제시한다. 익명채팅방 등도 개설해 재판연구원들이 비실명 건의를 할 수 있도록 했다. 실시간으로 서로가 알아야 할 공지사항을 전달하기도 하고 연구원 생활을 마친 선배들의 취업 상황을 공유하기도 한다. 

 

현재 협의회는 이전에는 없었던 재판연구원 업무 범위 등에 대한 구체적인 가이드라인을 준비하고 개선사항 전반을 조사하는 등 재판연구원의 발전적 미래를 모색하기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