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지방법원, 가정법원, 행정법원

서울동부지법 직원 1명 '코로나19 확진'… 시설 일부 폐쇄

리걸에듀

555.jpg

 

서울동부지법 환경관리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법원 일부 시설이 폐쇄됐다.

 

23일 서울동부지법은 법원 청사 3층을 담당하던 공무직 환경관리원이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서울동부지법은 청사 전체 소독 및 방역 작업을 실시하고 확진자의 업무 담당구역, 방문한 의무실 등을 폐쇄했다.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공무직 환경관리원 22명을 조기 퇴근시켰다.

 

서울동부지법 관계자는 "확진자 발생으로 구내 식당 및 카페의 민원인 출입을 금지했고 구체적인 동선 등은 지방자치단체에서 공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