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기타 단체

전주준법지원센터, '전자감독 협의회' 개최

161697.jpg

 

법무부 전주준법지원센터(소장 김양곤)는 지난달 27일 전북지방경찰청 등 지역 내 7개 경찰서 강력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자감독 관계기관 협의회'를 열었다.

이날 10여명의 참석자들은 △전자감독 대상자의 효과적인 정보공유 방안 △원활한 수사 협력방안 △전자장치 훼손 및 소재불명 등 긴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업무 협력 방안 등을 논의했다.

김 소장은 "전자감독 대상자의 재범을 막기 위한 활동에 적극적으로 임하며 긴급 상황 발생 시 유관기관과 효과적인 업무 공조 방안을 지속적으로 논의해 강력범죄로부터 안전한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협의회는 지역 내 전자감독 대상자를 효과적으로 지도·감독하고 긴급상황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만들어진 단체로, 2014년 4월부터 매년 2회 준법지원센터와 경찰서가 협의회를 열고 있다.
미국변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