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지방변호사회

경남변회·BNK경남은행, '변호사 주거래 은행' 선정

161735.jpg

 

경남지방변호사회(회장 안창환)와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이 18일 창원시 성산구에 있는 변호사회관에서 안 회장과 황 은행장이 참석한 가운데 '주거래은행 선정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에 따라 경남변호사회 회원들은 BNK경남은행의 각종 금융 혜택을 제공받을 수 있게 된다. 전문직 전용 신용대출상품인 '프로맨 예스론'의 금리와 상환 방식도 우대받을 수 있다.

안 회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회원들의 경제적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BNK경남은행과 협력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미국변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