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지방검찰청

'키친타월'을 'KF94 마스크'로

수원지검, 억대 판매 10명 기소

58.jpg

 

키친타월을 KF94 마스크인 것처럼 속여 판매한 뒤 약 1억 3000만원의 대금을 가져간 일당들이 재판에 넘겨졌다.

수원지검 코로나19 대응단(단장 조재연 지검장)은 가짜 KF94 마스크를 판매한 A씨 등 일당 10명을 적발, 사기 및 약사법 위반 혐의로 1명을 구속기소하고 9명을 불구속 기소했다고 최근 밝혔다.

A씨 등은 지난달 11일 중국인 B씨에게 "KF94 마스크를 판매하겠다"고 속이고 '의약외품, KF94 마스크, 3매입' 문구가 적힌 포장지 속에 실제로는 키친타월 3장을 넣은 가짜 보건용 마스크 9만 8400장을 판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로부터는 현금 1억 3000만원을 대금으로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수원지검 관계자는 "코로나19 대응단을 편성해 24시간 비상대응 태세를 유지하고 있으며, 향후에도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이용한 각종 범죄에 대해 엄정히 대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리걸에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