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국회,법제처,감사원

권익위, 우즈베키스탄 대검찰청과 '반부패 협력 MOU' 체결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박은정)는 최근 우즈베키스탄 대검찰청과 반부패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MOU는 지난해 8월 무라도프 오타벡 바흐리디노비치 우즈베키스탄 검찰총장 방한 때 박 위원장과의 논의 자리에서 양국 간의 포괄적인 반부패 협력이 필요하다는 공감대가 형성돼 체결됐다. 

 

MOU에 따라 양 기관은 앞으로 △부패방지 시책평가 등 반부패 법·제도 지원 △반부패 분야 정보 교환 △반부패 워크숍·세미나 공동 개최 등에 대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광활한 영토와 풍부한 천연자원을 가진 우즈베키스탄은 최근 지속가능한 발전을 목표로 반부패법을 제정하고 반부패 관계기관 협의회를 출범시키는 등 반부패 개혁을 국가 최우선 과제로 추진하고 있다. 

 

앞서 지난 9월 권익위는 유엔개발계획과 공동으로 우즈베키스탄 검찰청을 포함한 반부패 관계기관을 대상으로 부패방지 시책평가 제도 전수를 위해 정책연수를 실시했다. 내년에도 부패 방지 시책 평가 제도 정착을 위한 지원과 함께 청렴도 측정, 신고자 보호·보상 등 우리나라의 주요 반부패 정책연수를 제공할 계획이다.

 

박 위원장은 "MOU 체결을 통해 양국의 반부패 역량을 강화하고, 중앙아시아 국가와 우리 정부의 신북방 정책에 부응하는 동시에 다른 국가와의 반부패 협력을 확대하는데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리걸에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