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법무부

曺법무, 25일 천안지청서 '두번째 검사와의 대화'

법무검찰개혁 간부회의도 매주 1회 이상 개최

155722.jpg

 

조국 법무부 장관이 지난 20일 의정부지검을 방문해 취임 후 첫 검사와의 대화를 가진데 이어 25일에는 대전지검 천안지청을 방문해 검사와의 대화에 나선다. 

 

법무부는 관계자는 23일 "두번의 간담회를 통해 수렴한 의견들을 법무부 검찰국과 검찰개혁추진지원단 등에서 검토 후 법무검찰개혁위원회의 첫 안건으로 다룰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의정부지검에서 있었던 첫 검사와의 대화에서는 △과도한 파견 및 인력 부족으로 인한 일선청 형사공판부 업무 과부하 해소 △고검검사급 검사들에 대한 업무재조정 △검찰수사관 등 처우개선 등에 대한 문제 제기가 있었다. 

 

한편 조 장관은 23일 제1회 '법무혁신검찰개혁 간부회의'도 개최했다. 

 

조 장관은 이날 회의에서 검찰개혁추진지원단으로부터 '법무검찰개혁에 관한 국민제안' 수렴 방안과 검찰제도조직문화 개선 의견 수렴 방안 등에 대해 보고 받았다. 

 

국민제안 수렴 방안은 법무부 홈페이지에 '국민제안' 메뉴를 신설하는 방식이다. 검찰문화 개선 의견은 새로운 메일 계정 등을 통해 전국 검사와 직원들로부터 의견을 수렴한다. 

 

조 장관은 법무혁신검찰개혁 간부회의를 매주 1회 이상 실시할 계획이다.

리걸에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