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대한변호사협회

대한변협·굿네이버스, '유산기부 법률자문' 업무협약

155878.jpg

 

대한변호사협회(협회장 이찬희)와 굿네이버스는 19일 서울 영등포구 굿네이버스 본사 11층에서 '유산((遺産)기부 법률자문 업무협약'을 맺었다. 

 

혈연 중심의 재산계승 문화가 뿌리내린 현실을 극복하고 유산의 사회적 상속 활성화에 적극 동참하기 위한 취지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유산기부자에 대한 유산기부 관련 법률상담 △유언 공증 시 변호사 증인 참석 △유산기부 인지도 제고를 위한 홍보 등의 업무에서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또 변협은 유산기부 희망자들이 신속하고 편리하게 조언을 받을 수 있도록 '유산기부 법률자문 변호사단'을 구성할 예정이다.

 

변협 관계자는 "우리나라의 전체 기부금 중 유산기부가 차지하는 비율은 0.5%로, 해외 선진국과 비교할 때 매우 낮다"며 "까다로운 법적 절차 때문에 유산기부 기피현상이 가중되고 있다는 지적도 나오는 만큼 법률조언을 제공해 유산기부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미국변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