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법무부

수형자들 만든 작품 인터넷에서 살 수 있다

법무부, 교정작품 쇼핑몰 개점… 수익금은 수형자 작업장려금으로

155402.jpg

 

법무부가 29일 수형자들이 작업훈련을 하며 만든 교정작품을 인터넷을 통해 판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9일부터 구매가 가능한 교정작품 쇼핑몰 주요 판매작품은 다양한 도자기 작품과 편백 침대, 편백 쇼파, 도마와 구이용 돌판 등 생활용품, 의자, 휴대폰거치대 등 사무용품 120여종에 이른다. 

 

그동안 교정작품은 민간에 잘 알려지지 않았고, 작품을 구입하려면 소비자가 교정시설을 찾아 연락하거나 매년 5월과 10월에 열리는 교정작품전시회 등을 통해서만 제한적으로 구입할 수 있었다.

 

이에 법무부는 앞으로 전국 교정시설에서 생산된 작품들을 인터넷 몰에서 실비로 판매하고, 수익금은 수형자의 안정된 사회복귀를 위한 작업장려금으로 쓰이게 하기로 했다. 

 

법무부 관계자는 "(교정작품은) 검증된 원재료를 바탕으로 수작업을 통해 소량 생산되고 있기 때문에 품질이 우수하며 소장가치도 있어 소비자들로부터 좋은 평가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법무부는 앞으로도 다양한 노력을 통해 국민들이 교정작품에 보다 쉽게 다가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구매는 교정작품 쇼핑몰(http://corrections-mall.net)에서 가능하다.

미국변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