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지방검찰청

박윤해 대구지검장도 사의 표명

154704.jpg

박윤해(53·사법연수원 22기) 대구지검장이 24일 사의를 밝혔다. 

 

박 지검장은 이날 오전 검찰 내부통신망 '이프로스'에 사직인사 글을 올려 "22년 세월을 검찰과 함께 했었고, 저에게는 커다란 영광이고 행복이었다"며 인사를 했다.

 

이어 "우리 검찰은 국민의 목소리를 더 경청하고 국민 곁으로 친절하게 다가가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 공정하고 정의로운 검찰이 되도록 하고, 국민의 인권을 보호하여 법치주의가 더욱 확립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경북 상주 출신인 박 지검장은 김천고와 서울대 법학과를 졸업했다. 1990년 32회 사법시험에 합격해 육군법무관을 거쳐 2년여간 변호사 생활을 한 뒤 1998년 인천지검 부천지청에서 검사생활을 시작했다. 그 뒤 대검 검찰연구관, 중앙지검 형사3부장, 서울동부지검 차장, 울산지검장 등을 지냈다. 

 

박 지검장이 사의를 밝히면서 검사장급 이상 고위 간부 가운데 윤석열(59·23기) 신임 총장의 선배 기수는 8명이 남았다.

미국변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