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학계,학회

세계헌법대회 조직위, '2019 글로벌 유스 인텐시브 프로그램' 개최

세계헌법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정재황)는 오는 24~28일 국립국제교육원과 헌법재판연구원에서 '2019 글로벌 유스 인텐시브 프로그램(Global Youth Intensive Program)'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에는 페루, 몽골, 태국, 나이지리아, 터키, 키르키즈 공화국, 세르비아, 필리핀, 인도, 아일랜드, 과테말라, 브라질, 인도네시아 등 13개국의 젊고 유능한 헌법학자 16명이 참석한다.

 

참가자들은 5일간 국회의사당, 국회 입법조사처, 헌법재판소, 법무연수원, 한국법제연구원, 세종시 정부청사, 성남시 등을 방문한다.

 

또 '글로벌사회의 입헌주의:도전과 대응', '한국의 헌법원칙과 사법제도' 등을 주제로 강연을 듣고 토론을 할 예정이다.

 

조직위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제3세계 국가 젊은 헌법학자들의 뜨거운 글로벌 학술축제의 한 마당이 될 것"이라 "참가자들이 한국의 헌법과 문화에 대해 깊이 이해하고 글로벌 네트워크를 잘 형성해 활발한 교류를 이어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해 7월 한국에서 처음 개최된 세계헌법대회에서 진행된 글로벌 유스 인텐시브 프로그램에는 라틴 아메리카(멕시코·콜롬비아·브라질·볼리비아·아르헨티나)와 아프리카(나이지리아·튀니지·보츠와나·알제리·카메룬·남아공), 아시아(네팔·인도·인도네시아·키르키히스탄 등), 러시아 등 16개국에서 28명이 참가했었다.

미국변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