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지방법무사회

전북지방법무사회·정동영 의원, '법무사의 공익적 역할' 세미나

153190.jpg

 

전북지방법무사회(회장 정동열)는 20일 전주시 덕진구 전북여성교육문화센터에서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와 함께 '국민의 사법 편익과 법무사의 공익적 역할'을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했다. 

 

하경민 법무사가 '법무사의 공익적 역할 강화'를 주제로 발표하고, 정문성 군산대 법학연구소 객원연구원·김영기 참여자치전북시민연대 대표·이경재 전북일보 객원논설위원 등 지역 전문가들과 토론했다. 

 

정동열 회장은 개회사에서 "법무사의 활동을 알리며 지역민의 의견을 청취하는 양방향 소통의 장을 마련했다"며 "지역민의 사법편익에 기여하고 지역에 적합한 법무사상(象)을 구현하면서 국민 신뢰도를 높여가겠다"고 강조했다. 

 

정동영 대표는 "법무사가 시민편익에 기여하고 생활법률전문가로서 사회적 책무를 다하는 공익활동의 모습 속에서 시민들과 함께 하고 신뢰를 이끌어내는 것이 법무사제도가 건강하게 뿌리내릴 수 있는 길"이라고 말했다.

 

하 법무사는 "법무사는 지역 사회에 대한 이해가 높은 법 전문자격사"라며 "지방법무사회가 지자체·지역 시민단체 등과 협력해 다양한 공익활동모델을 창출하면서 법률서비스의 사각지대를 줄여가야 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법무사의 사법 편익적 법률서비스 제공, 지역민의 신뢰, 건강한 법무사제도 강화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를 꾸려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리걸에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