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지청, 기타

'근무성적 조작' 구미시청 前 공무원 구속

김천지청, 변조가담 2명도

미국변호사
대구지검 김천지청(지청장 이용민)은 특정 공무원들의 근무성적을 조작하기 위해 서류 변조를 지시한 구미시청 전 안전행정국장 A(60)씨와 서류 변조에 가담한 인사계장 B(50)씨, 인사계 담당자 C(37)씨 등 3명을 구속기소했다고 최근 밝혔다.

A씨는 2015년도 상·하반기 구미시청 6급이하 공무원 근무성적평정시 이미 근무성적평정위원회에서 평정점과 순위가 확정됐음에도 불구하고 공무원 3명의 순위를 올리기 위해 C씨에게 심의조서 변조를 지시한 혐의(공문서 변조 등)를 받고 있다. B씨도 2014년 근무성적평정 때 C씨와 공모해 심의조서를 변조한 혐의로 구속기소됐다. 이들의 인사평정 조작으로 전체 승진후보자 54명의 순위가 뒤바뀐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인사청탁을 한 혐의로 시의원 3명에 대한 추가 수사도 진행중이다. 검찰 관계자는 "혐의가 발견되면 법과 원칙에 따라 엄정히 대처할 것"이라고 말했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