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지청, 기타

산업안전·환경개선 포럼

수원지검 안산지청

미국변호사
수원지검 안산지청(지청장 배성범)은 19일 청사 대회의실에서 '산업안전 및 환경개선 열린 포럼'을 열었다. 포럼에는 고용노동부 안산지청 등 유관기관 관계자와 시민단체 회원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1부에서는 정선철(32·사법연수원 40기) 검사가 '안산·시흥·광명 지역의 산업안전 실태 및 개선대책', 이형근 고용노동부 안산지청 산재예방지도과장이 '관내 사업장 안전관리 개선방안'을 주제로 발표했다.

이어진 2부에서 신금재(45·35기) 검사가 '환경사범 단속현황 및 개선대책', 양재현 경기도 공단환경관리사업소 팀장이 '환경오염 배출업소 관리방안-자율적인 기업참여 및 기술지원 위주로'를 주제로 발표했다.

안산지청 관계자는 "관내에 시화공단과 반월공단 등 대규모 산업단지가 있고 근래 산업안전 사건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행정적 규제와 형사사법적 대응만으로는 근본적 개선에 한계가 있다고 생각해 새로운 패러다임 모색을 위한 포럼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종합법무관리솔루션